팝음악/명곡감상2012.03.01 22:53




Private Eyes

1 9 8 1





<Sarah Smile, Rich Girl , Kiss on My List, She's Gone, Family Man, Back Together Again, Method of Modern Love, One on One, Everytime You Go Away, Prossession Obsession, Wait for Me, Maneater, Bank on Your Love 등등등...> 마이 훼이보륏^^ 대릴 홀 앤 존 오츠(Daryl Hall & John Oates)의 히트곡은 다 열거하기 힘들 정도로 수두룩 뻑쩍합니당~^^ 
1980년대 팝계에서 가장 성공한 듀엣으로 평가받고 있는 홀 앤 오츠는 백인임에도 불구하고 흑인 음악인 소울을 잘 이해하고 소화해 낸 그룹인데요, 역사에서는 라이처스 브라더스(Righteous Brothers)와 조 카커(Joe Cocker)를 잇는 백인 소울 이른바 '블루 아이드 소울(Blue-Eyed Soul)의 계승자로 기록되기도 합니다. 소울의 냄새가 짙은 대릴 홀의 음색과 깔끔하고 세련된 존 오츠의 연주 그리고 이 둘이 함께 만들어 내는 노래에는 흑인과 백인을 공히 충족시키는 공집합이 존재했으며 그 음악을 통해 작게나마 흑백의 통합을 이룩했습니다. 

그렇게 그들은 팝 역사에 있어 매우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기에 그리 쉽게 평가할 수 있는 뮤지션이 아닙니다. 메가히트한 <Rich Girl,  Kiss on My List, Private Eyes, I Can't Go for That, Maneater, Out of Touch>의 빌보드 1위 곡이 6개나 되고 탑40 히트곡만 23개를 배출한 것만 보아도 이들의 인기가 얼마나 대단했는지 알 수 있겠죠. 1980년대 등장한 폴 영(Paul Young), 마이클 볼튼(Michael Bolton), 조지 마이클(Geoge Michael), 심플리 레드(Simply Red) 같은 블루 아이드 소울 싱어들은 위대한 선배인 홀 앤 오츠의 후계자임을 자청했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팝(Pop)'이라는 장르가 가장 화려하게 꽃피운 80년대, 홀 앤 오츠는 소위 '팝&소울'의 상징과도 같았어요. 미국인들의 전폭적인 사랑을 받은 가장 미국적이고 가장 팝~한 흑백 조화의 듀엣 밴드 홀 앤 오츠.

제 청춘시절^^ 캐나다 교포이며 영화감독이었던 엑스걸프렌 OO과 그녀 여동생이 내가 홀 앤 오츠를 좋아한다니까, "오~우... 치지~ 유치해~"라고 놀리던게 생각나는군요.ㅋㅋ 그들은 알 그린(Al Green)이나 제프 버클리(Jeff Buckley)정도는 들어줘야 좀 수준이 있었던...ㅋ 물론 알 그린도 제 훼이보륏이고 알 그린은 이담에 이 명곡 시리즈에 꼭 올릴거지만, 무겁지 않은 라이트하면서도 경쾌하고 감미로운 그야말로 팝~하면서 소울틱한 홀 앤 오츠를 전 참 좋아했어요. 전 엑스걸프렌 자매가 홀 앤 오츠의 의미에 대해 좀 간과한 부분이 있는듯, 그리 호락호락한 뮤지션이 아닌데 말이죠.ㅎㅎ 위에서 말한 <Out of Touch나 Maneater 같은 곡>들은 또 그렇게 가볍지도 않았어요. 사운드나 리듬, 컨셉 그리고 가사 등이.

<
Private Eyes>는 1981년 나온 동명 앨범의 타이틀 곡이는데요, 제목과 가사내용에 비해 그야말로 흥겨운 곡입니다.ㅎㅎ 아주 쫀쫀(짠짠?)하죠.^^ 7080 손님을 타겟한 레코드판으로 신청곡 틀어주는 옛날식 카페에 가면 꼭 첫번째로 신나게 신청하는게 이 곡인데요, 지인들과 단골로 가는 압구정 모 7080 카페는 제가 오는 날엔 싸장형님이 이 노래를 자동적으로 틀어주십니다.ㅎㅎ "쨘~"하고 등장곡으로 제게 선물까지 해 주시는...ㅋ 을~메나 많이 또 자주 신청을 했으면...ㅋ (그 형님께 처음 이 곡을 신청했을땐 이 곡이 들어있는 레코드가 없었어요. 그래 인터넷을 통해 다운받은 후 틀어주셨죠)
암튼... 지금도 어디선가 그대를 보고 있는 '사립탐정'을 조심하롸~~ "빰! 빠바~바바~" {~.^}  
      






오리지널 버전 + 뮤직비디오


Posted by 긴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최고죠

    홀&오츠...제가 가장 좋아하는 뮤지션.

    2012.12.03 22: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한국에서도 인기가 있던 그룹인가요?

    2017.06.27 11: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